•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T, 커텍티드 카 컨소시엄 구축

입력 : 2017.11.15 11:26:31


이광영 기자

  •  
  •  
  •  
  •  
KT는 ICT·금융·에너지·충전 등 분야 전문 기업과 손잡고 '커넥티드카 커머스' 생태계 확산에 나선다.

KT는 15일 서울 광화문에 있는 KT 이스트 사옥에서 E1·롯데카드·BC카드·스마트로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커넥티드카 커머스 분야 시범사업 개발 및 상용화 협력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T는 컨소시엄을 통해 ▲차량 결제 서비스 시나리오 개발 ▲시범사업 기술 공동 R&D ▲상용화를 위한 인프라 확대 ▲공동 마케팅 및 홍보 등 협력을 진행한다.

▲커넥티드카 커머스 개념도. / KT 제공

커넥티드카 커머스는 운전자가 충전소·주유소나 주차장, 테이크아웃 음식점 등에서 서비스 이용 후 별도의 카드 제시 없이 자동 결제를 지원하는 서비스다. 자동차가 고유의 결제 수단이 되는 셈이다.

컨소시엄은 우선 E1 충전소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자동 멤버십 할인과 결제 서비스가 제공되는 커넥티드카 커머스 시범사업을 진행한다. 이후 타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 콘텐츠 등 커머스 영역 전반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KT 컨소시엄은 KT 융합기술원의 DGPS(Differential GPS) 측위 기술을 기반으로 자동 결제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휴 가맹점에 별도 위치인식 장비 설치가 필요 없고 고객이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기존 기술보다 커넥티드카 커머스 생태계 확산에 유리하다.

DGPS는 KT LTE 기지국과 GPS정보가 결합돼 50㎝ 이하 오차범위로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측위기술이다.

E1은 차세대 간편결제, 통신 등을 아우르는 스마트 충전소를 구축 중이다. 롯데카드는 커넥티드카 차량 내에 DGPS 기술을 활용한 자동 결제 수단을 제공한다. 향후 충전소·주유소 외에 가맹점에 고객이 차에서 내리지 않고 물품 주문 및 수령을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전무)은 "KT 컨소시엄은 시범사업을 통해 가맹 제휴사와 고객 관점에서 실제 편리함을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할 것이다"고 말했다.



▶ 영어가 술술~ '시원스쿨' 패밀리탭, 30%할인 ‘50만원’대 판매!

▶ 비거리의 확실한 증가…1분안에 눈으로 확인 가능!

▶ 자기장 '콜란토테' 건강팔찌 일본 정품 80% 할인 한정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