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카카오, 삼성전자와 손잡고 스마트 가전 시장 진출

입력 : 2017.10.12 10:39:43


박철현 기자

  •  
  •  
  •  
  •  
카카오와 삼성전자는 스마트 가전 서비스 구축을 위해 손을 잡았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력은 삼성 스마트폰 갤럭시 시리즈 인공지능 서비스 '빅스비'와 협력 계약 발표 후 추가된 것이다.

양사는 카카오톡과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아이(I)를 삼성전자 생활가전 제품과 연동해 스마트 가전 서비스를 함께 구현하기로 합의했다.

스마트 가전 서비스는 카카오톡 메시지나 카카오미니(카카오의 스마트 스피커)로 냉장고·세탁기·에어컨 등 생활 가전제품에 명령을 내리고 기기를 제어하는 서비스다. 양사간 협력에 따라 카카오의 다양한 생활 밀착형 서비스와 음성 엔진, 대화 엔진(챗봇) 기술을 삼성전자 가전제품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예를 들어 여름철 차 안에서 "30분 뒤에 도착하니 집 좀 시원하게 해줘"라고 카카오톡 메시지나 음성으로 명령을 내리면, 집안에 있는 에어컨이 미리 가동돼 이용자가 지정한 온도·습도를 맞춰준다. 시간에 맞춰 조명이 켜지기도한다.

스마트 가전 서비스는 '출근 준비', '취침 준비' 등 특정 상황에 대한 명령만으로 가전이 이용자가 원하는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진화할 예정이다. 가전제품의 각종 소모품의 상태와 교체 주기를 이용자에게 카카오톡 메시지로 알려주거나 필요한 소모품을 직접 주문하고, 기기 상태에 이상이 있을 때 해결 방법이나 AS 정보를 알려주는 등 스마트한 사후 관리가 이뤄지도록 발전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양사는 에어컨 켜고 끄기 등 개별 기기의 기능을 음성 명령과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해 제어하는 것을 시작으로 생활의 맥락과 이용 패턴의 학습에 기반을 둔 종합적인 기기 제어를 구현하기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김병학 카카오 AI부문 총괄부사장은 "삼성전자와 추가 제휴를 맺음으로써 모바일(이동)·가전(홈) 영역에서의 카카오 I 경험을 늘릴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구성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패밀리허브 냉장고 등 차별화된 스마트가전 기술 리더십을 보유한 삼성전자와 진화한 모바일라이프 플랫폼인 카카오가 협력함으로써 새로운 IoT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2018년 골프 스코어 10타 줄이는 방법, 비밀 공개!

▶ 30만원대 ‘고려천홍삼진액고’ 3일간 4만9000원에 할인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